싱어게인 요아리 학폭 논란

 

싱어게인 요아리(강미진)가 학교폭력 가해자로 지목 됐습니다. 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싱X게인 톱6 일진출신 K양'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는데요. 

 


작성자 A씨는 요아리에 대해 "일진 출신이다. 집안 사정 으로 중학교를 자퇴한 것이 아니라 애들을 엄청 때리고 사고를 쳐서 자퇴한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같은 학교 다니고, 같은 동네 사람들은 (요아리를) 모르는 사람이 없다. 그런데 뻔뻔하게 TV에 나와서 노래하는 것 보니 여전하다"며 "과거 자기가 했던 행동들은 다 잊고 사는지가 궁금하다. 학교폭력 당했던 사람들은 이가 갈릴 것"이라고 덧붙였는데요.

 


또 A씨는 "요아리는 일진 애들과 사고를 쳐 징계를 받다 자퇴했고, 1년 후 다른 중학교로 복학해서 또 자퇴를 했다. 내 친구는 맞아서 눈, 입, 광대까지 멍이 안 든 곳이 없었다. 정말 '개 패듯이' 맞았다고 했다"고 적었습니다.

 


마지막으로 "거짓말로 대중 앞에 서 있는 요아리는 잘못됐다 생각한다"며 "네가 한 행동들 대중 앞에 사과해. 네가 함부로 해도 된다 생각했던 사람들한테 모두 사과하 라. 난 아직도 네가 무섭다"라고 글을 마무리 지었는데요.

 



A씨는 자신의 폭로에 신빙성을 더하기 위해 졸업 사진도 첨부했죠. 학폭 가해 의혹과 관련해 요아리와 현재 그가 출연 중인 '싱어게인' 측은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는데요. 한편 요아리는 2007년 스프링쿨러 멤버로 가요계에 데뷔했습니다.

 


SBS 드라마 '시크릿가든' OST '나타나' 여자 버전을 불렀는데요. 최근에는 '싱어게인'에 출연, 톱6까지 진출한 상태입니다.

 


​ ​요아리 프로필 

본명

강미진(姜美珍)

출생

1987년 10월 3일(나이 33세)

혈액형

A형

레이블

미러볼 뮤직

데뷔

2007년 스프링쿨러 1집 'Dreamer'

소속사

내가네트워크


팬클럽

아리슬란드

 

+ Recent posts